[맥주리뷰] #12 에딩거 바이스비어(Erdinger Weissbier)
끄적끄적/La bière

[맥주리뷰] #12 에딩거 바이스비어(Erdinger Weissbier)

안녕하세요 데브오웬입니다. 오랜만에 맥주 리뷰 포스팅을 하려고 합니다! ㅋㅋㅋ

오늘 소개할 맥주는 독일의 대표적인 맥주 브랜드인 에딩거의 헤페바이젠 맥주 '에딩거 바이스비어' 입니다! 

저는 개인적으로 밀맥주 덕후에요 ㅋㅋㅋ 대표적으로 호가든크로넨버그 블랑 매우 좋아합니다.

밀맥주는 독일 남쪽 바이에른에서 유래한 맥주로, 맥주의 원료 함량 중 밀 맥아의 비율이 50% 이상 들어가는 맥주를 말해요. 밀 맥아가 보리 맥아보다 다루기가 힘들어서 맛있게 만들기 더 어려운 맥주라고 합니다.

대표적인 맥주로는 독일의 에딩거, 바이젠슈테판, 파울라너 등과 오스트리아 에델바이스 바이스비어, 벨기에의 호가든과 크로넨버그 블랑 등이 한국에서 유명하지요.

밀맥주는 엷은 색과 부드러운 촉감, 풍부한 맛과 향이 특징입니다. 약간 한국의 막걸리와 맛이 비슷하다고 해요 ㅋㅋㅋ 그래서 그런지 한국인들에게 많이 사랑받는 맥주 종류 중 하나입니다.

오늘 소개할 에딩거 바이스비어는 밀맥주 중에서도 묵직함이 돋보이는 맥주로 유명합니다 ㅎㅎ

이 맥주는 독일의 에딩거 바이스브로이 양조장에서 만들어 졌는데, 이 곳은 1886년 밀 맥주의 양조가 맥주 순수법으로 자유로웠을 때 설립되었습니다.

이 양조장이 지금의 이름을 사용한 건 1949년 부터라고 해요. 에딩거 바이스브로이는 세계에서 가장 유명한 밀 맥주 회사 중 하나이자, 세계에서 가장 큰 밀 맥주 양조장을 가지고 있다고 합니다.

에딩거는 탄산이 약간 적은 편에 속합니다. 그래서 밀맥주 특유의 묵직함을 더 잘 느낄 수가 있어요. 그리고 향이나 맛을 강조하기 위한 별도의 첨가물이 없이 밀의 배합만으로 맛을 만들어 내기 때문에 탄산이 적을 수록 그 묵직함이 더해지는 그런 깊은 맥주입니다.

 

저는 개인적으로 되게 좋았어요. 일단 목넘김이 거부감이 없었던 점 좋았습니다. 확실히 밀맥주는 맥주를 잘 모르는 사람들도 부담 없이 크게 호불호 안 가리고 마실 수 있어서 참 좋은 것 같아요!

다만 캔맥주로 마셔서 그런지 묵직함이 조금 덜한 것 같아... 다음에는 꼭 생맥주로 마셔보고 싶네요.

점수 ★★

그러면 모두 코로나(맥주 말고..) 조심하고 다음에 또 봐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