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글

전체 글

    [TIR, Today I Read] W40 (9/27 ~ 10/1)

    회사에서 업무를 하면서 공부해야 하는 것들이 계속해서 생겨난다. 그러한 주제들을 중심으로 글을 읽었다. 월 : 변경에 유연한 컴포넌트 변경에 유연한 컴포넌트 이번 포스트에서는 변경에 유연하게 대응할 수 있는 컴포넌트에 대해 이야기해보려고 한다 TL;DR 컴포넌트는 데이터를 중심으로 추상화한다. 일반적인 인터페이스로 컴포넌트를 디자인한다. 변 jbee.io 화 : node_modules로부터 우리를 구원해 줄 Yarn Berry node_modules로부터 우리를 구원해 줄 Yarn Berry 토스 프론트엔드 레포지토리 대부분에서 사용하고 있는 패키지 매니저 Yarn Berry. 채택하게 된 배경과 사용하면서 좋았던 점을 공유합니다. toss.tech 수 : MVVM 패턴 MVVM 패턴 나의 첫 디자인 패..

    [웹 프론트엔드 인터뷰] #2. 웹 페이지가 로드 되는 과정을 가능한 자세하게 설명해 주세요.

    브라우저가 어떻게 웹 페이지를 사용자에게 보여주는 지 그 과정을 자세하게 아는 것은 프론트엔드 개발자에게 꼭 필요한 지식이라고 생각한다. 따라서 면접 때 충분히 물어볼 수 있고, 면접 때 설사 물어보지 않더라도, 실무에서 트러블 슈팅을 할 때 알고 있어야 하는 내용이라고 생각을 해서 나름대로 정리를 해 보려고 한다. 먼저 아래의 그림을 보자. W3에서 말하는 사용자 액션이 발생하고(ex. https://www.google.com 을 브라우저 url에 입력한다) 브라우저가 이를 감지해서 웹 페이지를 아래의 그림 순서대로 로드한다. 여기에서 노란색 부분은 웹 페이지에서 벗어난 후 문서를 읽어들이기 전을 의미하고, 파란색 부분은 자바스크립트 이벤트는 없고 전부 네트워크 레벨에서 일어나는 일이다. 첫 번째 일어..

    [TIR, Today I Read] W38, 39 (9/13 ~ 9/24)

    이 기간에는 백신 휴가도 있고, 추석 연휴도 있었어서 2주치를 몰아서 적어 보았다. 월(9/13) : 마이리얼트립 웹사이트 성능 측정 및 최적화 Part 1. 리소스 로딩 마이리얼트립 웹사이트 성능 측정 및 최적화 Part 1. 리소스 로딩 여행 경험을 돕는 웹사이트 가꾸기 medium.com 목(9/16) : 네이티브 앱 → 리액트 네이티브 앱 전환 그리고 1년 후 리액트 네이티브 앱 전환 그리고 1년 후 - 리디주식회사 RIDI Corporation 2020년 2월, 애니메이션 스트리밍 서비스 라프텔에서는 기존에 Android 와 iOS 각각 따로 구현되어 있던 애플리케이션을 리액트 네이티브 를 통해 개발을 통합하여 할 수 있도록 리빌드를 했습니다. ridicorp.com 금(9/17) : Monol..

    [TIR, Today I Read] W37 (9/6 ~ 9/10)

    W37 내가 매일 읽었던 글들을 정리한다. 월 : 프론트엔드 테스트의 모든 것 프론트엔드 테스트의 모든 것 저와 같은 사람이라면 개발 워크플로우에서 테스트를 자동화하여 원치 않는 사이드 이펙트를 줄이고 애플리케이션의 품질을 향상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생각하겠죠 medium.com 화 : 엔터프라이즈 프론트엔드 애플리케이션 아키텍쳐 엔터프라이즈 프론트엔드 애플리케이션 아키텍쳐 소프트웨어의 수명과 복잡도는 대개 비례 관계입니다. 아무리 정교하고 아름답게 코드를 작성해도, 시간이 지날수록 코드베이스는 복잡해지기 마련입니다. 그래서 우리는 이런 문제들을 마법 medium.com 수 : LINE에서 하루 만에 정적 웹 페이지 개발해서 배포하는 방법 LINE에서 하루 만에 정적 웹 페이지 개발해서 배포하는 방법 - ..

    [TIR, Today I Read] W36 (8/30 ~ 9/3)

    매일(월~금) 하루 하나씩 기술 관련 글 읽기 챌린지를 시작했다. 월 : 웹 퍼포먼스 개선을 위한 Lighthouse CI 도입기 웹 퍼포먼스 개선을 위한 Lighthouse CI 도입기 | DRAMA&COMPANY 안녕하세요. 리멤버의 웹 프론트엔드 개발을 하고 있는 한지섭입니다. 최근에는 직장인들의 고민해결을 위한 서비스인 ‘리멤버 커뮤니티’를 개발하고 있는데요, 이번 글에서는 사용자들이 blog.dramancompany.com 화 : What to look for in a code review (Google's Engineering Practices documentation) What to look for in a code review Google’s Engineering Practices docu..

    [오웬의 서재] #8. 실용주의 프로그래머 (The Progmatic Programer, 2000) Part 1.

    1. 실용주의 철학 1. 고양이가 내 소스코드를 삼켰어요 가장 큰 약점은 약점을 보일 것에 대한 두려움이다. - 보쉬에 1709 실용주의 철학의 초석 중 하나는 경력 향상, 프로젝트, 일상 업무의 면에서 자신과 자신의 행동에 책임을 지는 것이다. 실용주의 프로그래머는 경력에 대해 책임을 지고, 자신의 무지나 실수를 인정하기를 두려워 하지 않는다. 만약 벤더가 끝까지 잘 해내지 못할 위험요소가 있다면 여러분이 그에 대한 대책(contingency plan)을 세워야 한다. 소스코드와 디스크가 다 망가져 버렸는데 백업이 없다면, 그것은 여러분의 잘못이다. 라고 상관에게 말하는 것은 별 도움이 안 될 것이다. Tip 어설픈 변명을 만들지 말고 대안을 제시하라 p32 나쁜 소식을 전하러 가기 전에 뭔가 시도해 ..

    [이더리움] 1주차 과제 기본질문 - Basic

    올해 하반기 오픈소스 컨트리뷰션 아카데미에 참여하게 되었다. 약 4~5개월동안 오픈소스 주제를 하나 선택해서 멘토와 함께 프로젝트에 기여를 하는 과정이다. 나는 원래 1지망으로 크로미움/블링크를 선택했으나, 안타깝게도 2지망으로 선택한 이더리움으로 배정이 되었다. 물론 이 역시 관심이 있었던 주제였기 때문에 올해 하반기에는 이 프로젝트에 몰입해서 재미있게 해 보려고 한다. 나의 경우 2019년 SW 마에스트로를 하면서 하이퍼레저 패브릭(Hyperledger Fabric)이라는 블록체인을 다룬 프로젝트를 했었던 경험이 있다. 그 당시에는 프라이빗 블록체인 기반 공연 티켓 어플리케이션을 만들었던 것으로 기억이 난다. 관련 발표 자료 첫 번째 주차 과제로는 이더리움 관련된 여러가지 질문들에 대해 나름대로 답을..

    [오웬의 서재] #7. 생각이 너무 많은 서른살에게 (2021)

    나는 아직 서른 살은 아니지만, 내일 모레 서른 살이 되는 사람으로써 이 책을 누구보다 공감하면서 읽었다. 지금까지 많은 성공한 사람들의 이야기를 읽어 왔지만, 대부분의 이야기는 그들의 자랑, 또는 허세가 느껴져서 '남의 이야기' 정도로 밖에 느껴지지 않았고, 마음 깊숙히 공감이 되었던 적은 별로 없었던 것 같다. 그런데 이 분의 이야기는 진솔하고, 뻔하지 않았으며, 책과 방송(유퀴즈, 세바시 등)을 같이 보니 더욱 더 이 분이 전하고자 하는 메시지가 무엇인지를 잘 이해할 수 있었다. 제목에 끌려서 책을 집었지만, 읽고 나서 더 많은 감동을 받았으며 간략하게 이 책을 읽고 느낀 점을 공유해 보고자 한다. 이 분이 책을 통해서 전하고자 하는 메시지는 한 마디로 요약하면 '지금 너 정말 잘하고 있으니, 스스..